작성일 : 08-07-18 13:41
<민주당 성명> 민의의 전당에 서는 이명박 대통령은 국민 목소리를 우선 경청하라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542  

<민주당 성명> 민의의 전당에 서는 이명박 대통령은 국민 목소리를 우선 경청하라

기사입력 2008-07-11 15:06
 
어청수·강만수·최시중의 경질은 난국 해소를 위한 최소한의 요구이다

지난 여야 원내대표의 합의에 따라 오늘은 18대 국회의 개원식이 열린다.

하지만, 18대 국회 앞에 놓인 작금의 우리나라 현실은 착잡하기 그지없다. 임기 시작 5개월도 채 지나지 않은 이명박 정부에 대한 국민 신뢰도는 회복하기 어려운 수준이다. 국민의 목소리를 대변해야 할 우리 정치권의 책임은 그 어느 때보다 막중하다.

고유가와 고물가 행진 속에서 서민들의 고통은 날로 커가고 있으며, 매일 폭락하는 주가 앞에서 기업인과 국민들은 망연자실하고 있다. 국민의 건강권과 나라의 검역주권을 지키자며 촛불을 든 시민들은 폭도로 매도당하고 있다. 게다가 우리 민주당 소속 의원들에게까지 행해진 경찰의 연이은 폭력과 폭언은 군사독재 시절에도 없었던 폭거이다.

지금까지 이명박 대통령은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하기는커녕 상황을 모면하려는 데만 급급하고 있다. 두 번이나 대국민 사과를 했지만 인사나 정책의 근본적 변화는 없다. 구속력도 없는 소위 '추가협의'로 수세적 국면을 호도하고 있을 뿐이다.

민의의 전당인 국회에서 첫 시정연설을 하는 이명박 대통령께 우리는 간곡하고도 강력하게 국민의 뜻을 전달하고자 한다.

우선 대통령은 국민들께 진솔하게 사과하고 국민 뜻에 따라야 한다. 낮은 자세로 국민의 목소리를 경청하겠다고 해놓고선 미 쇠고기 수입재개에 대한 고시를 일방적으로 강행한 것은 그 어떤 이유로도 납득될 수 없다. 또한 촛불을 든 선량한 시민들을 탄압하고 언론에 재갈을 물리도록 신공안정국을 조성한 책임에서 결코 자유로울 수 없다.

총체적 난국을 초래한 책임 있는 인사들은 즉각 경질해야 한다. 첫째, 촛불 시민들을 진압한 책임을 물어 어청수 경찰청장을 즉각 경질하고, 구속자 석방 및 수배·출국금지 해제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다. 둘째, 무리한 고환율 정책으로 엄청난 국고를 낭비하고 물가 인상을 부추긴 강만수 기획재정부 장관을 교체해야 한다. 셋째, MBC PD수첩 검찰수사를 즉각 중단하고, 방송의 독립성을 훼손하고 언론 장악에 앞장서는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을 해임해야 한다.

우리 민주당 소속 의원들은 가히 총체적 위기국면이라고밖에 할 수 없는 이 상황을 직시하면서, 비상한 각오로 국회 개원식에 임하고자 한다. 당장 금번 임시회 기간 중에는 국정조사, 긴급현안질문, 관련 법 개정 및 특위 활동, 헌법 소원 등을 통해 쇠고기 문제의 근본적 해결과 민생 안정 등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다.

2008년 7월 11일

강봉균 강성종 강창일 김동철 김부겸 김상희 김성곤 김성순 김세웅 김영진 김우남 김재균 김재윤 김종률 김춘진 김충조 김효석 김희철 노영민 문학진 문희상 박기춘 박상천 박선숙 박영선 박은수 백원우 백재현 변재일 서종표 송민순 신낙균 신학용 안규백 안민석 양승조 오제세 우윤근 우제창 유선호 이강래 이광재 이낙연 이석현 이성남 이시종 이용삼 이용섭 이종걸 이춘석 장세환 전병헌 전현희 전혜숙 정장선 조경태 조배숙 조영택 주승용 천정배 최규성 최규식 최문순 최영희 최인기 최철국 추미애 홍재형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 [가축전염병예방법 개정을 위한 국민청원 서명운동] 쇠고기 재협… 관리자 07-30 4862
16 [성명서]언론의 자율성과 독립성은 민주주의의 본질적 요소다. 관리자 07-24 3519
15 <민주당 성명> 민의의 전당에 서는 이명박 대통령은 국민 … 관리자 07-18 3543
14 금강방송 초대석 방송 안내 (1) 관리자 06-26 3911
13 초선 국회의원 당선자 5인, 새만금 공동답사 '주목' 관리자 04-15 3782
12 따뜻한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1) 관리자 04-10 3890
11 견제하러 갑시다! 투표하러 갑시다! 관리자 04-09 3526
10 [이춘석의 D-1 메시지] 힘을 실어주십시오. (1) 관리자 04-08 3707
9 불법선거 현장 들키자 되려“폭행 당했다” 주장 관리자 04-08 3612
8 불법흑색 선거행태, 협박사태와 언론보도에 대한 입장 관리자 04-08 3540
7 “호수공원 조성에 약 5조원 소요” 관리자 04-06 3970
6 이춘석 선대본, 정책자문교수단 출범 관리자 04-05 5089
5 이춘석 선대본, 막강 군단 포진 (2) 관리자 04-05 4027
4 익산 도의원, 시의원 이춘석 후보 지지선언 (5) 관리자 03-30 4773
3 익산 시민 여러분 감사합니다. (6) 관리자 03-26 4511
2 통신2 | 익산갑 통합민주당 후보 결정 임박 !! 관리자 03-26 3611
1 통신1 | 이번 주말, 스케줄 잡지 마세요~ 관리자 03-25 4817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