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3-10-28 14:35
[서울신문] [국감 이슈] 원전 비리 엄벌 촉구… ‘5·18 폄하’ 수사 지지부진 질타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626  
23일 부산고검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부산고검, 부산·울산·창원지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는 원전 비리 수사가 도마에 올랐다.

민주당 서영교 의원은 “박영준 전 차관과 전 국가정보원 직원 등을 원전 비리와 관련해 기소한 것은 잘했지만 깃털만 있고 몸통을 수사하지 못했다는 의혹이 있다”고 지적했다. 같은 당 전해철 의원은 “검찰의 원전 비리 수사에서 납품·서류 위조·인사 비리 등에서는 성과를 냈지만 최중경 전 지식경제부 장관과 이상득 전 의원 등 권력형 비리 수사에서는 한걸음도 나아가지 못했다”고 쓴소리를 내뱉었다.

새누리당 김도읍 의원은 “원전부품 위조 시험성적서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되는 상황에서 위조된 품질 서류가 제출되는 일이 발생하면서 원전 비리의 끝은 어디인가 의문이 든다”며 “원전 비리를 바로잡기 위한 검찰의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새누리당 정갑윤 의원도 “원전 비리에 연루된 사람을 사형해야 한다는 국민의 법 감정을 고려해 검찰이 수사 단계에서 원전 비리 혐의자들이 응분의 처분을 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비리 사범에 대한 강력 처벌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김희관 부산지검장은 “원전 비리는 구조적인 비리로 확인돼 29명을 구속하고 50여명을 기소했다”며 “원전 비리에 대해서는 엄단할 계획”이라고 답변했다.

23일 열린 광주지검에 대한 국감에서는 5·18 왜곡·폄하 사건에 대한 지지부진한 수사가 비판받았다. 민주당 신경민 의원은 “고소·고발이 봄에 이뤄졌는데 곧 눈이 오게 생겼다”며 “사실관계가 명확하고 수사도 복잡해 보이지 않는데 지체되는 이유가 뭐냐”고 따졌다. 같은 당 이춘석 의원은 “5·18의 의미가 역사적으로 퇴색하고 광주의 자존심이 훼손되고 있다”면서 “역사적 사실은 어느 집단이 집권했는지에 따라 달라져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원문보기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00 [국민일보][김진태 검찰총장 지명] 새누리 “아주 잘된 인사” … 관리자 10-28 676
2799 [전북도민일보] 민주당 국감 통해 전북 지지율 견인, 지선 승리 … 관리자 10-28 801
2798 [전북도민일보] 법원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벌금형 부적절 관리자 10-28 653
2797 [전북도민일보] 전주지검 피의자 관리 허술 질타 관리자 10-28 764
2796 [아주경제] 광주고법 정보공개율 30%, 전국 최하위권! 관리자 10-28 690
2795 [광주드림] 사학비리 `이홍하 보석’ 향판제 폐해” 관리자 10-28 814
2794 [서울신문] [국감 이슈] 원전 비리 엄벌 촉구… ‘5·18 폄하’ … 관리자 10-28 627
2793 [광주일보] 광주 법원·검찰 국정감사 관리자 10-28 767
2792 [아시아뉴스통신] 광주고법 정보공개율 30%, 전국 최하위권 관리자 10-28 701
2791 [연합뉴스] <국감현장> 5·18 폄하 수사 겨울까지?…수사… 관리자 10-28 705
2790 [뉴시스] "검찰 5·18 왜곡·호남비하 수사 미진" 관리자 10-28 693
2789 [뉴시스] [종합]광주법원 국감, 사학비리·폭발사고 재판 쟁점 관리자 10-28 747
2788 [노컷뉴스] 광주법원 국감서 교비횡령사건·대림산업 폭발사건 … 관리자 10-28 652
2787 [뉴스1] [국감브리핑] "광주고법 지난해 정보공개율 30%" 관리자 10-28 714
2786 [뉴시스] 광주법원 국감, 사학비리·폭발사고 재판 쟁점 관리자 10-28 709
 
 
 1  2  3  4  5  6  7  8  9  10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