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3-10-22 12:20
[뉴시스] 與野, 법사위서 윤석열 직무배제 종일 공방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705  
【서울=뉴시스】박대로 천정인 기자 =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여야의원들이 21일 윤석열 전 국가정보원 정치·선거 개입 사건 특별수사팀장(수원지검 여주지청장)의 직무 배제와 관련, 공방을 벌였다.

새누리당 의원들은 조영곤 서울중앙지검장에게 항명했다는 이유로 윤 지청장을 비난한 반면 야당 의원들은 소신 있게 수사하던 윤 지청장을 억지로 물러나게 했다며 검찰 수뇌부를 공격했다.

새누리당 정갑윤 의원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검에서 열린 국정감사에 참석해 윤 지청장을 겨냥, "하다못해 세간에 검찰이 종북(세력)보다 못한 조직이란 말이 나온다"며 "나갈 때는 자신을 있게 해준 조직을 위해서 조용히 나가야 하는데 나가면서 고춧가루 다 뿌려놓는 게 대한민국 검찰이다. 정말 시정잡배 보다도 못한 조직"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금 윤 지청장이 하는 것은 항명이고 하극상이다. 진정으로 조직을 사랑한다면 이런 것을 하면 안 된다"며 "우리가 이런 사람들한테 고개를 숙였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고 꼬집었다.

같은당 김회선 의원도 "윤 팀장이 조 검사장에게 이야기를 했는데 조 검사장은 동의한 적 없다고 한다"며 "보고란 상사와 부하 간에 의사합치가 되는 것이다. 일방적으로 이야기한 것을 보고라고 할 수 있냐"고 윤 지청장 보고 행위의 흠결을 지적했다.

김도읍 의원도 "왜 이 중차대한 사건을 국감을 앞둔 15일, 사무실도 아니고 검사장 댁에 가서 맥주 마시면서 보고하냐"고 비판했다.

김진태 의원은 윤 지청장의 공소장 변경 신청과 관련, "공소시효가 6개월인데 행위의 태양도 다르고 행위자, 상대방, 기간도 다르다"며 공소시효가 지났다고 지적했다.

노철래 의원은 "검찰청법 제7조1항에 지휘감독 조항이 있다. 검사는 검찰 사무에 관해 상급자 지휘 감독에 따라야 한다"면서 "이번 사건을 2013년판 검란이라고 표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주영 의원은 국정원 직원들을 체포했다 풀어준 것과 관련, "국정원 직원법에 보면 국정원 전현직 직원들이 사건 당사자로 나가서 진술을 하려면 국정원장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며 "심리전단 요원들은 국가 사이버테러에 대응하는 요원들이니 국정원장 허가를 받아야만 법원이든 어디든 진술할 수 있다"고 석방의 적법성을 강조했다.

.........................원문보기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55 [전라일보] 여야 "정쟁 지양"...민감 현안은 '글쎄' 관리자 10-24 654
2754 [전북매일신문] 경력법관 임용 SKY 출신 편중 심각 관리자 10-24 729
2753 [전북일보] 경력법관 임용 SKY 출신 편중심화 관리자 10-24 771
2752 [새전북신문] 도지사 선거 조기 과열 조짐 관리자 10-24 665
2751 [전라일보] 도내의원들 국정감사 준비 '불철주야' 관리자 10-24 700
2750 [새전북신문] 채동욱 총장 사퇴 관련 청와대 개입의혹 관리자 10-24 628
2749 [전라일보] "청와대, 검찰 내부게시판 실시간 감시" 관리자 10-24 690
2748 [연합뉴스] '대선개입 의혹' 공방가열…국감서 여야 … 관리자 10-22 711
2747 [뉴스1] [국감현장] '항명 파동' 수세 몰린 조영곤 지… 관리자 10-22 765
2746 [뉴스1] [2013국감]'수사 외압' 질의하는 이춘석 의원 관리자 10-22 706
2745 [아이뉴스24] 이춘석 "채동욱·윤석열 다음은 특수통 강골 검사… 관리자 10-22 738
2744 [뉴시스] 與野, 법사위서 윤석열 직무배제 종일 공방 관리자 10-22 706
2743 [뉴스1] [국감초점] 법사위, '윤석열 항명' 두고 여야… 관리자 10-22 693
2742 [뉴스토마토] (2013국감)이춘석 "채동욱 다음은 윤석열 소문 파… 관리자 10-22 664
2741 [연합뉴스] 윤석열 "수사 외압"…조영곤 "항명 모습" 정면충돌(… 관리자 10-22 626
 
 
 1  2  3  4  5  6  7  8  9  10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