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3-10-21 14:52
[노컷뉴스] 국정원 트위터 5만5천여건 놓고 여야 공방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734  
새누리당은 국가정보원 대선개입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의 공소장 변경 신청에 대해 "검찰이 공소장 변경 신청 취소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새누리당은 또 이 사건을 수사했던 서울중앙지검 윤성열 전 특별수사팀장을 수사팀에서 배제한 것은 "검찰권 남용에 대해 검찰이 조치 취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새누리당 윤상현 원내수석부대표는 20일 서울 여의도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불법 체포로 불법 취득한 정보이기 때문에 법적 효력이 없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수석의 발언은 수사기관이 직원을 구속하려 할 때나 수사를 시작하고 마칠 때 국정원장에게 통보하도록 한 국정원직원법을 윤 전 팀장이 어겼기 때문에 불법이라는 것이다.

윤 수석은 실제로 "검찰 내부 조직에 사전에 보고하고 결제를 맡아야 하는데 사전보고나 결제가 안됐다는 것"을 검찰권 남용의 사례로 들었다.

또 "국정원 직원들에 대해 체포영장을 발부한 것도 사전에 통지를 해야 하는데 사전통지가 안됐고, 공소 제기 이후 체포영장을 발부한다는 것도 문제가 있다"고 밝혔다.

윤 수석은 또 대선에 개입한 것으로 보이는 국정원의 트위터 글 5만5000여건에 대해서도 "국정원 직원이 한 것으로 직접 증거가 제시된 것은 2233건"이라고 설명했다.

"나머지 5만여건은 직접적인 증거를 제시하지 못했다"며 이마저도 "불법 체포로 불법 취득한 정보이기 때문에 법적 효력이 없을 것이라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윤 수석의 말을 종합하면 검찰이 국정원 트위터 글을 불법으로 수사했기 때문에 법적 효력이 없고, 때문에 이 사건을 지휘한 윤 전 팀장의 배제는 적절하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국정원의 트위터 활동은 “지금까지 밝혀진 댓글사건과는 규모와 파급효과 측면에서 차원이 다른 심각한 선거개입 범죄”라고 반박했다.

이와 함께 윤성열 전 팀장에 대한 검찰의 인사조치는 남재준 국정원장의 방해와 청와대 등 외부의 압력을 이기지 못한 검찰이 직무배제를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민주당 이춘석 의원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검찰은 원세훈 전 원장과 이종명 전 3차장, 민병주 전 심리전단장이 국정원 직원들에게 막대한 정치 관여 및 선거개입 범행을 하도록 한 점을 인정해 공소장 변경을 신청한 것”이라고 말했다.


....................원문보기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40 [데일리안] 윤석열 "정식 보고" vs 조영곤 "한밤중 맥주마시다..… (1) 관리자 10-22 766
2739 [폴리뉴스] [2013국감]윤석열 “조영곤 중앙지검장에 SNS 트위터… 관리자 10-22 700
2738 [폴리뉴스] 국정원, 트위터로 문재인·안철수 맹비난-대선개입 … 관리자 10-22 629
2737 [뉴스1] 이춘석 "검찰 흔드는 세력 선도, 황교안…물러나야" 관리자 10-22 807
2736 [일요시사] 국감 중반전, 여야 국정원 댓글 쟁점 등 '공방&… 관리자 10-22 720
2735 [이투데이] [2013 국감] 국정원 사건 은폐·축소 논란… ‘윤석… 관리자 10-22 705
2734 [연합뉴스] <민주, '국가기관 선거개입' 집중 공세… 관리자 10-21 714
2733 [연합뉴스] 野 "국정원, 트위터 5만5천회…조직적 선거개입"(종… 관리자 10-21 678
2732 [노컷뉴스] 국정원 트위터 5만5천여건 놓고 여야 공방 관리자 10-21 735
2731 [연합뉴스] 野 "국정원, 트위터 5만5천회…조직적 선거개입"(종… 관리자 10-21 770
2730 [뉴시스] 국정원 대선개입 의혹 새 국면…與野 주말에도 파열음 관리자 10-21 750
2729 [연합뉴스] <민주, '국가기관 선거개입' 집중 공세… 관리자 10-21 798
2728 [프레시안] 국정원 트위터 충격 "문재인 간첩"·"안철수 박쥐"·… 관리자 10-21 765
2727 [오마이뉴스] 국정원은 트위터에서 발가벗고 뛰었다 관리자 10-21 640
2726 [뷰스앤뉴스] 윤석열 팀이 찾아낸 '국정원 댓글 5만5천개&#… 관리자 10-21 719
 
 
 1  2  3  4  5  6  7  8  9  10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