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08-09-17 11:42
[서울신문] 여야 지역구 민심 한목소리 “경제나 살려라”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190  

여야 지역구 민심 한목소리 “경제나 살려라”

여야 의원들이 전한 추석 민심은 무엇보다 극심한 경제난 쪽에 쏠려있었다. 그러나 여야 정치인들이 민심을 전달하는 관점은 극명하게 갈렸다.

한나라당 의원들은 172석의 거대 여당이 야당에 이리저리 끌려 다닌다며 민생경제 법안의 조속한 처리를 요구했다고 전했다. 반면 민주당 등 야권 의원들은 이명박 정부의 실정에 대한 국민들의 실망감이 크다는 것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강조했다. 한나라당 김선동(서울 도봉을) 의원은 여당의 강력한 추진력을 주문하는 목소리가 봇물을 이뤘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지역민들로부터 대통령을 뽑아줬더니 힘있게 밀어붙이지도 못하느냐는 핀잔을 들었다.”고 말했다.

민주당 강창일(제주시 갑) 의원은 “경제를 망쳐도 이렇게 망쳐놓은 대통령이 어디 있느냐며 야단들이었다.”며 한·미 자유무역협정(FTA)과 어민생계 문제와 관련해 제주는 ‘민심 이반 직전 상태’라고 주장했다. 종교문제에 대한 다양한 시각도 회자됐다. 출신지역인 전남 곡성을 찾은 한나라당 비례대표 이정현 의원은 “종교차별은 사소한 것도 절대로 있어서는 안 된다면서도 대통령이 사과까지 했으니 이제 한번 지켜봐야 한다는 분위기가 대세였다.”고 전했다.

민주당 이춘석(전북 익산갑) 의원은 “송림사를 다녀왔는데 종교 편향 문제로 분기탱천해 있었다.”며 “이명박 정부의 종교 차별문제가 시정되지 않으면 엄청나게 큰 문제가 발생할 수 있을 것 같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말했다.

민생경제의 어려움을 호소하는 바닥 민심을 전하는 데는 여야가 따로 없었다. 이명박 대통령의 측근인 한나라당 공성진(서울 강남을)의원은 “지역구민들이 대부분 경제 상황에 대한 걱정을 많이 했다.”며 경제난에 따른 민심이반을 경계했다.

민주당 이춘석 의원은 “재래시장과 택시 민심을 들었는데 모두 한 목소리로 이번 추석은 ‘한(寒) 가위’라고 하더라.”라며 “비료값이 많이 올라 농민들이 빚을 갚느라 쩔쩔맬 지경”이라고 전했다.

이종락 구혜영 김지훈기자 jrlee@seo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40 [오마이뉴스] 이춘석의원 어르신들에게 "큰 절" 관리자 12-12 2253
2739 [매경이코노미] 초선의원들의 눈길끄는 의원입법 관리자 09-01 2233
2738 50%대 이상 득표율 보이며 무소속 돌풍 잠재워 관리자 04-10 2230
2737 흑색선전, 불법선거물 관련 증거물 (1) 관리자 04-08 2228
2736 [뉴스광장] 초선 당선자, 새만금 제도적 뒷받침 약속 관리자 04-16 2228
2735 [전북일보] 道-총선 당선자 정책간담회 관리자 04-24 2221
2734 [MBC] 양창수 대법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논문·위장전입 논란 (2) 관리자 09-05 2219
2733 [전라일보] 도내 국회의원 절반 유권자들 외면 관리자 09-12 2211
2732 [이주노동자방송국] 출입국관리법 전면개정 간담회, 영장없는 미… 관리자 02-19 2210
2731 [익산시민뉴스] 새마을운동익산시지회 12년째 사랑의 김장김치 … 관리자 12-26 2209
2730 [서울신문] 여야 지역구 민심 한목소리 “경제나 살려라” 관리자 09-17 2191
2729 [오마이뉴스] "물대포·군홧발로부터 시민들 보호하겠다" 관리자 06-04 2184
2728 [서울신문] [초선의원이 말하는 파행의 18대국회] 권영진-이춘석… 관리자 12-31 2183
2727 [뉴시스] <국감>민주 "조현범 일가, 한국타이어 집단사망 … 관리자 10-20 2182
2726 [연합뉴스] 광주서 신성장동력산업 발전모색 토론회 관리자 05-08 2182
 
 
 1  2  3  4  5  6  7  8  9  10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